최근에 발견한 촉촉한 무기자차

최근에 선크림을 바꿨습니다.

에뛰드하우스 에어리피니시 선크림을 n통 썼는데, (나이가 들고)겨울이 다가오니까 관자놀이부터 볼까지 너무 당겨서요.
에뛰드 짭로르로도 해결이 안 되고, 기초 후에 바셀린을 얇게 펴바른 후에 에어리피니시를 사용했더니 괜찮긴 했어요.

그러다 3만원 쓰면 만원 할인해준다는 카카오톡 쿠폰에 낚여서 홀리카홀리카를 갔습니다.
원래 노리고 있었던 건 스텔라 저렴이라는 글리터여서, 1호 스텔라더스트랑 2호 로즈버스트를 장바구니에 넣었는데
(반짝반짝 예쁩니다. 그 후로 갔던 결혼식 두 번에 모두 저 글리터를 메인으로 사용했는데, 다들 그 반짝이 뭐냐며 관심을 보였어요.
다만 색감은 모르겠.. 눈두덩엔 2호를 얹고 동공 아랫쪽 속눈썹 라인에 1호를 얹었는데 전혀 다른 걸 못 느끼겠더라고요.
평소에 화장을 즐겨하지 않으시고, 짙은 음영섀도우와 함께 사용하실 예정이라면 넷 중 아무거나 하나만 사셔도 될 것 같습니다)
만원이 비길래 (모든 로드샵에 들어갈 때마다 기웃거리는) 선크림 라인에서 무기자차를 하나 집어왔어요.

홀리카홀리카 마일드 선블록입니다.



처음 썼을 때 감상은 백탁이 넘나 감당이 안 된다는 것이었습니다............................
저는 선크림을 엄청 퍽퍽퍽퍽 쓰는 편인데, 평소 쓰던 만큼 바르니 얼굴이 가오나시처럼 되더라고요...........
3~4번에 나누어서 조금씩 바르니 백탁은 훨씬 덜합니다.
처음에 허옇게 뜨는 백탁은 5분정도 기다리면 좀 가라앉지만, 
가라앉은 후에도 뭔가... 안색이 안좋아보여요. 약간 좀 퍼렇게.. 질린 느낌? 이 됩니다.
본인 피부톤이랑 꼭 맞거나 한 톤 어두운 파운데이션으로 
베이스메이크업을 해주시면 더 좋을 것 같습니다(만 저는 귀찮아서 안 합니다).
워터프루프라 클렌징도 빡셉니다. 
당연히 폼으로 한번에 지울 생각은 하면 안 되고요, 
최소 클렌징워터로 두세번은 닦아내시든가 클렌징오일 쓰시면 좋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제가 이 선크림을 버리지 않는 이유는 단 하나입니다.
촉촉해요............... 무기자차 주제에.............. 기름지지도 않아....................................!!
잔뜩 발라놓고 얼굴 외곽에만 파우더로 팡팡팡 해주면, 
집에 올 때까지 전혀 당기지 않고 겉은 보송보송보들보들한 상태로 유지됩니다.
위에 베이스메이크업도 해 봤는데(저는 최근 베이스메이크업에 주로 컨실러를 이용합니다)
각질부각 없이 촥 붙습니다.
잔뜩 발라도 답답한 느낌이 덜하고요(비교대상 : 구달 순한선크림).





일단 한통은 비워보고 다른 걸로 갈아탈지 고민해보도록 하겠습니다. 
후보는 몇 개 있어요. 메이크프렘, 구달, 비욘드, 아니면 에뛰드로 돌아갈 수도 있고요.
죠은 무기자차 있으면 추천 부탁드립니다!

인간적으로 이 정도는 하고 살아야지

1. 1500칼로리 지켜서 먹기
2. 8시 이후에는 안 먹기
3. 10000보는 걷기
4. 스쿼트+크램쉘 챌린지
5. 플랭크 챌린지

최소 이 정도는 하고 사람이라고 해야지
이 짐승샛기(=나)야

레티놀 부작용 일주일 만에 극복한 후기

저는 사실 어디 가서 피부 좋다 소린 들어봤어도 피부 나쁘다 소린 못 들어본 사람입니다.(ㅋㅋㅋㅋ)

가끔 올라오는 뾰루지랑 코 옆 홍조, 입술 말아넣으면 나타나는 화이트헤드 정도 말곤 피부에 별 불만도 없었어요.
근데 20대 후반이 되니까 팔자주름이 슬슬 잡히더라고요.
돌출입이라 사실 팔자주름이 어느정도 숙명이겠지마는.. 받아들이기 넘나 힘든 것...  
그러다가 어디선가 레티놀이 노화와 주름에 좋단 얘기를 봤습니다. 모공이 줄어들었다는 후기도 봤고요. 
가까이서 보면 나비존에 모공도 있고 하니까, 주름이 됐든 모공이 됐든 뭐가 됐든 효과 봤음 좋겠다 싶어서 
아이허브에서 제일 유명한 크림을 주문해서 발랐어요.
https://kr.iherb.com/pr/Life-Flo-Health-Retinol-A-1-Advanced-Revitalization-Cream-1-7-oz-50-ml/29793
이겁니다.

사실 예전에도 한 번 발라본 적이 있긴 한데요. 
아무런 효과를 못 느끼고 부작용도 못느껴서 몇 번 쓰다가 그냥 버렸거든요.
근데 이번에는 좀 달랐어요.

너무 자주 바르면 안 되고 적응 기간을 거쳐야 한다고 해서, 월요일 목요일 일주일에 두 번 발라야징! 하고
지난주 목요일에 콩알만큼? 덜어서 얼굴 전체에 펴발랐는데, 놀랄만큼 아무 일이 없었습니다. 
역시.. 지난번처럼... 이러다 마는건가... 돈 날린건가.... 했었는데요.






갑자기 지난주 토요일부터 볼이랑 이마에 살살 각질이 올라오기 시작하더니, 
세수할 때 겁나 밀리고 따갑고 얼굴 부분부분이 뻣뻣해지기 시작했습니다. 
그래서 월요일에는 사용하지 않았고요, 화요일 밤쯤 각질과 따가움이 정점을 찍고, 점점 가라앉기 시작했어요.
가라앉아봤댔자 세수하면서 손 끝에 막 각질이 밀리고.. 살살 밀어줘도 스킨 바를 때 또 가루처럼 묻어나고...
평소에 선크림까지만 사용하는데 선크림 바른 후에 각질이 막 일어나고... 아휴....(말잇못)

피부 그렇게 나쁘지도 않았는데 괜히 욕심부리다가 망한 것 같고,
이러다가 다시는 안 돌아올 것 같아서 너무 무섭고, 여기저기 뻣뻣해진 피부 만질 때 마다 너무 우울하고..
그렇게 일주일을 보냈어요.

그러다 이제 좀 잠잠해진 것 같아서 어제 2차로 레티놀을 발라봤습니다.
지난 번에는 스킨-레티놀-알로에젤 순으로 발랐는데요,(와 지금 보니까.. 제가 미쳤었네요)
이번에는 순서를 좀 바꿔봤어요. 
스킨-로션-로션+레티놀소량-에뛰드 시카밤 이렇게요. 시카밤이 진정효과가 있는 거 같아서 일부러 샀어요.

그리고 오늘 아침에 일어났는데
각질 다 사라지고 얼굴이 뭐랄까 매끈매끈? 해졌어요
그래서 사람들이 깐달걀이 된다고 하는구나.. 할 만큼요!
일단 다른 건 잘 모르겠고 피부결이 엄청 좋아졌어요
꿀피부까진 모르겠고 올리고당피부는ㅋㅋㅋㅋㅋ되는 거 같아요
다음에는 팔자주름쪽에 좁쌀만큼 덧발라보려고 해요

오늘 아침에는 일어나자마자 물세안 후 스킨-로션-이니스프리 블루베리선크림을 발랐습니다
레티놀이 자외선이랑 완전 상극이라고 하더라고요
제가 또 주근깨랑 기미가 끝내주는 사람이라..
오전에는 집에만 있는 일정이었지만 창밖으로 들어오는 자외선이 신경쓰이더라구요

이니스프리 블루베리선크림은 발림성은 좋지만 바르고 한참 지나면 모공이 도드라져보이고 속건조가 있어서
평소에 바르기 좀 애매해서 짱박아두고 있었는데 이렇게 사용하면 요긴하게 쓸 거 같아요

피부에 뭔가 또 다른 변화가 나타나면 다시 포스팅 하겠습니다!

브왁 6주 후... 리터칭 후기

그동안 엄청 바빴습니다
그러다 브왁 6주차를 맞아.. 리터칭을 해야 하는 날이 왔습니다

지난번에 받았던 샵은 서울 서쪽. 저희집은 서울 동쪽 끝.
고민하다가 구리에 있는 저렴한(위메프에서 찾음) 곳에서 해보기로 했습니다.

털이 짧으니 커팅하는 시간도 덜 들고
왁싱 자체도 금방 끝나더라고요.
왁싱하는 시간만 30분쯤 걸렸습니다.
지난번엔 윗쪽→안쪽→뒷쪽 순서대로 했다면,
이번엔 윗쪽과 안쪽의 순서가 좀 애매했달까..
안쪽→윗쪽→제일아픈안쪽→뒷쪽 정도?
처음부터 안쪽을 뙇! 뜯으셔서 조금 놀랐고요.

통증은 확실히 지난번보다 덜합니다.
양이 적으니 일찍 끝나는 것도 버틸만한 포인트.
물론 안쪽은 엄청 아픈데
체감상 지난번보다 제일 아픈부분이 좀 빨리 끝난 느낌이었어요.
지난번이 6~7이었다면 이번엔 5.5~6.5 정도?
미세하게 덜 아픈 느낌입니다.ㅋㅋㅋ

근데 제가 최근에 바빠서 스크럽이랑 보습을 좀 게을리했더니
인그로운이 엄청 생겼다더라고요ㅠㅠ
많기도 하고 깊기도 하고 털도 굵어서 잘 안 뽑힌다고..
인그로운 뜯는게 제일 아팠습니다ㅠㅠㅠㅠㅠ

오늘의 교훈 : 인그로운 관리를 잘 하자

브왁 2주차 애프터케어 루틴 공유해요!

요새 맨날 브라질리언왁싱으로 패뷰밸 도배하고 있는 거 같아서 조금 죄송합니다......................
많이들 읽어주시고 들러주시고 댓글도 남겨주시고 하니까 넘나 행복하더라고요...
제 안에 잊고있었던 관종의 기운을 다시 찾은 기분............☆


브라질리언 왁싱을 받은지 2주차가 되었습니다
처음에는 얇은 털 날 때는 괜찮더니 며칠 전부터 굵은 털이 올라오기 시작하면서 엄청 가렵더라구요
엊그제 보니까 털 올라오는 부분이 빨갛게 점점이? 모낭염이 될 것처럼? 변해버린 곳도 여러개 있었구요
가려워서 쓰담쓰담(긁적긁적은 안될 거 같아서.....ㅋㅋㅋ...) 하다가 
이러면 안되겠다! 싶어서 애프터케어를 조금 더 철저하게 해주기로 하고 
삼일정도 열심히 했더니 가려움이 거의 가라앉았어요
이제 올라올 털이 피부를 다 뚫어서 덜 가려운 건지 모르겠지만..
애프터케어루틴 공유합니다!




1. 스크럽을 매일 사용합니다.
왁싱 했을 때 스크럽 덜어주시면서 1주일에 2번 정도 사용하라고 하셨는데
(많이 쓰면 3~4번정도 쓸거라 했는데 엄청 오래 쓰고 있어요.. 뭐지)
아무래도 두꺼운 털 올라오기 시작하면서 2번으로는 안되겠더라고요.
검지손가락 반마디쯤 떠서 씻고 난 후 젖은 몸에 그대로 문질문질합니다. 시간 얼마 안 걸려요.
스크럽 입자가 거의 다 녹은 것 같으면 미지근한 물로 씻어냅니다.
지금은 샵에서 덜어주신 라이콘 스크럽 자몽향 사용하고 있는데, 가격이 좀 부담돼서(520g에 5만원, 샵에서만 파는듯)
인터넷에서 검색한 결과 프리맨 슈가스크럽이 괜찮다고 해서 샀어요.
오늘쯤 배송 올텐데 사용해보고 후기 또 쓰겠습니당

2. 알로에 젤을 바릅니다.
알로에젤은 샵에서 알려주신 아로마티카 제품 사용하고 있습니다.
올리브영에서 300g에 만원 조금 안됐어요.
씻고 나와서 반펌프쯤 짜서 발라줍니다.
여기까지는 사실 샵에서 알려주신 일반적인 애프터케어 방법이랑 크게 다르지 않습니다.
근데 제가 가려움증 해결에 좀 효과를 봤다고 생각하는 부분은!
★티트리오일★을 한 방울 섞었다는 것입니다
저는 티트리오일을 집에 떨어지지 않게 쟁이며 
얼굴이 이유없이 간지러울 때, 대자연샛기가 흔적을 남길 때, 속옷이 왠지 축축찝찝할 때 등등에 사용하는데
설마.. 혹시.. 하고 한 방울 섞었다가 유레카!를 외쳤습니다
아니야 하루쯤은.. 곧 다시 가려워질지도 몰라! 하고 3일 연속으로 써보고 나서야
이제 되었다. 누군가 아래를 쓰담쓰담 하며 으아 가려웟! 하고 있는 사람이 있다면 그 자를 구원해야겠다! 
하고 패뷰밸에 공유하러 왔어요ㅋㅋㅋ

제가 사용하는 제품은 나우푸드의 유기농 티트리 에센셜 오일입니다
속옷에도 떨구고 할 거라 오가닉으로 샀습니다
30ml 짜린데 사 두면 한두방울씩 쓰니까 엄청 오래 써요 
지금 한병 비웠는데 구입내역 찾아보니까 비우는 데 대충 3년 걸렸네요...ㅋㅋ... 
에센셜오일이니까.... 안상할거야.................흡
구입처는 http://ople.com/mall5/shop/item.php?it_id=1510415315
최근 아이허브에서 오플닷컴으로 갈아탔거든요 후후



왁싱 애프터케어 글 쓴다고 하고 티트리오일 찬양을 해놨는데
그러니까 여러분

1. 브왁 후 굵은 털 올라오며 가려울 때 스크럽을 매일 써 주세요
2. 스크럽 후에 알로에 젤에 티트리오일을 섞어서 발라주세요






아 그리고 브왁 이전 털이 긴 상태를 10이라고 하고 브왁 직후를 0이라고 하면
2~3 정도인데도 생각보다 숭해요.... 브왁을 2주에 한 번 할 수도 없고...ㅋ......

1 2 3 4 5